본문 바로가기
복지정보

내달부터 경유보조금 ℓ당 1850원→1750원…오는 9월까지 시행...

by 정보 공간 2022. 5. 17.
반응형

요즘 물가가 너무 올라서 모든 게 다 오른 상태인데요. 여기에 휘발유 가격이 더해지고 있는데, 경유 가격이 휘발유 가격보다 높아지는 이상한 현상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따라서 정부는 경유값 상승으로 유류보조금 확대 지원한다는 내용이 있어 소개해 보고자 합니다.

 

 

경유차 유가보조금 확대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등 부처는 17일 경유 유가연동보조금(이하 경유 보조금) 관련 관계부처 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 등을 담은 지급 확대 방안을 발표하였으며 정부는 다음달 1일부터 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부는 현재 ℓ당 1850원을 기준으로 초과분의 50%를 부담하고 있습니다. 기준가격이 낮아지면 그만큼 초과분이 늘어나면서 화물차 운전자가 받는 보조금도 증가하게 된다고 합니다.

 

보조금 지급기준 연장

보조금 지급기준을 리터(ℓ)당 1850원에서 1750원으로 100원 낮춰 50원가량의 유가 부담을 추가로 덜어주고, 지급 시한도 당초 7월에서 9월로 연장합니다.

 

보조금 지원방식은?

경유 가격이 ℓ당 1960원으로 가정하면 총 지원액은 기존에 1850원을 뺀 110원의 절반인 55원에서 변경 후에는 1750원을 뺀 210원의 50%인 105원으로 확대합니다.

 

지급 대상자는?

화물 44만5000대, 버스 2만1000대, 택시(경유) 9300대, 연안화물선 1300대 등 유가보조금 대상인 경유 사용 운송사업자가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된다. 유류구매카드 등 기존 유가보조금 지급 방식을 활용해 경유 보조금도 함께 지급합니다.

 

현재 상황에서 조금이라도 유가보조금이 확대된다면 생계형 경유차량 소유자 분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